주소창에 "영성의샘물" 이라고 입력하시면 바로 접속됩니다.   
오늘 영성의 샘물 좋아하는 시

오늘의 영성의 샘물

 
2021년 3월 9일 화요일 조회수 : 480

♥고통을 통해서 하느님 아버지께 마음을 열게 된 것입니다.

루카 복음 15장에 나오는 대자대비하신 아버지와 돌아온 탕자의 비유에서 

집을 떠난 둘째아들이 만약 굶주림의 체험을 하지 않았다면

집으로 돌아올 생각을 전혀 하지 않았을 것입니다.

그가 집으로 돌아온 것은 배가 고팠고 삶이 고통스러웠기 때문입니다.

 

고통을 통해서 하느님 아버지께 마음을 열게 된 것입니다.

우리는 고통을 통해서 하느님에 대한 바른 상을 갖게 됩니다.

구약의 욥은 혹독한 고통을 겪은 뒤에야 다음과 같이 말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전에 나는 당신에 대해서 들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당신을 봅니다.”(42, 5)라고

신앙 고백을 합니다.


-------------------------

오늘도 그리스도의 향기가 되세요

 




 
   
50자 의견


의견달기
 
 
♥소유하지 말고 누려라. [1]
  
2021-07-26
23741 
♥소유지향의 삶과 존재 지향의 삶이란?
  
2021-07-23
359 
♥성체 안에서와 같이 복음 안에 그리스도의 현... [1]
  
2021-07-16
706 
♥미사는 희생제다.
  
2021-07-15
521 
♥보수 칼뱅 파 목사로서 미사는 인간이 범하는...
  
2021-07-09
806 
♥미사가 지상에 있는 천상이라는 개념은 어떤 ... [1]
  
2021-07-06
659 
♥지금 열린 하늘
  
2021-07-02
694 
♥어린양의 만찬인 미사
  
2021-06-29
710 
♥당신의 뜻이라면 고통을 주십시오. 저의 큰 ...
  
2021-06-25
618 
♥십자가를 감사하게 짊어지면, 십자가가 너를 ...
  
2021-06-22
668 
♥정상적 스트레스 상태로 옮아감의 변화의 신호...
  
2021-06-18
821 
♥​운이 좋도록 뇌를 사용하는 방법
  
2021-06-15
665 
♥​하느님께 무조건 감사만 했습니다...
  
2021-06-11
1037 
♥‘감사 합니다’ 하며, 청소로 기적이 일어난...
  
2021-06-09
741 
♥하루에 3000번씩‘감사합니다’하고 말해 보...
  
2021-06-07
797 
♥감사(믿음의 지름 길)하는 가운데 행복이.....
  
2021-06-05
655 
♥자신의 존재를 인정치 않는 사랑-갈등
  
2021-06-04
605 
♥자신에게 머무르며 자신의 참모습과 자기 마음...
  
2021-06-03
672 
♥갈등을 유발하거나 내적 평화를 깨뜨리는 자기...
  
2021-06-02
686 
♥즐거움은 가톨릭 신학에 결코 반가운 존재가 ... [1]
  
2021-06-01
726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메일주소
메일 저장
메일주소
 
성    명
메일주소
���ڰ� �� �Ⱥ��̽ø� Ŭ���ϼ���
위의 글자를 입력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