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소창에 "영성의샘물" 이라고 입력하시면 바로 접속됩니다.   
오늘 영성의 샘물 좋아하는 시

오늘의 영성의 샘물

 
2020년 11월 13일 금요일 조회수 : 740

♥정신 의학에서는 정상적인 사람은 자신 안의 비정상적인 면을 인정하는

정신 의학에서는 정상적인 사람은 자신 안의 비정상적인 면을

인정하는 사람입니다

심리 치료에서도 사람을 자기 문제를 보는 사람

남의 문제를 보는 사람으로 나눕니다.

자아가 약한 사람들은 자기 문제를 보지 못하고

이런저런 방어 기제를 만들어 허약한 자아를 둘러싸려 합니다.

이것을 성격 갑옷이라고 하는데, 이런 사람들은 주변 사람들로부터

까칠하다는 평판을 듣습니다. 그런데 안타까운 것은,

갑옷이 천근같이 무겁다는 것입니다. 무거운 갑옷을 짊어지고 버텨 서서

속으로는 누군가 내 안의 약한 자아를 다정하게 보듬어 주고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주길 원합니다.

 

성격 갑옷을 벗겨 주고, 약한 자아가 상처 받지 않고 안전하게 자라

자유를 되찾을 수 있도록 도와줄 사람들이 필요합니다.

그 역할을 해 줘야 할 대표적인 대상이 바로 교회입니다.

그러나 사제들 중에 지나치게 엄격한 분들이 있어,

미사 시간에 늦은 신자들을 지나치게 꾸짖거나,

교리 수업에 한 번 불참했다고 영세 받을 자격이 없다고 말하는 등

신자들에게 신앙인으로서의 자격 여부를 거론하는 것이지요.

성당은 담을 낮추고 마음의 병을 가진 분들에게

치유와 위로를 건네야 하는 곳입니다.


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오늘도 그리스도의 향기가 되세요.





 
   
50자 의견


의견달기
 
 
♥소유하지 말고 누려라. [1]
  
2021-07-26
35132 
♥소유지향의 삶과 존재 지향의 삶이란?
  
2021-07-23
549 
♥성체 안에서와 같이 복음 안에 그리스도의 현... [1]
  
2021-07-16
921 
♥미사는 희생제다.
  
2021-07-15
731 
♥보수 칼뱅 파 목사로서 미사는 인간이 범하는...
  
2021-07-09
1020 
♥미사가 지상에 있는 천상이라는 개념은 어떤 ... [1]
  
2021-07-06
846 
♥지금 열린 하늘
  
2021-07-02
873 
♥어린양의 만찬인 미사
  
2021-06-29
909 
♥당신의 뜻이라면 고통을 주십시오. 저의 큰 ...
  
2021-06-25
817 
♥십자가를 감사하게 짊어지면, 십자가가 너를 ...
  
2021-06-22
871 
♥정상적 스트레스 상태로 옮아감의 변화의 신호...
  
2021-06-18
1067 
♥​운이 좋도록 뇌를 사용하는 방법
  
2021-06-15
828 
♥​하느님께 무조건 감사만 했습니다...
  
2021-06-11
1232 
♥‘감사 합니다’ 하며, 청소로 기적이 일어난...
  
2021-06-09
943 
♥하루에 3000번씩‘감사합니다’하고 말해 보...
  
2021-06-07
1065 
♥감사(믿음의 지름 길)하는 가운데 행복이.....
  
2021-06-05
868 
♥자신의 존재를 인정치 않는 사랑-갈등
  
2021-06-04
806 
♥자신에게 머무르며 자신의 참모습과 자기 마음...
  
2021-06-03
886 
♥갈등을 유발하거나 내적 평화를 깨뜨리는 자기...
  
2021-06-02
916 
♥즐거움은 가톨릭 신학에 결코 반가운 존재가 ... [1]
  
2021-06-01
931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메일주소
메일 저장
메일주소
 
성    명
메일주소
���ڰ� �� �Ⱥ��̽ø� Ŭ���ϼ���
위의 글자를 입력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