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소창에 "영성의샘물" 이라고 입력하시면 바로 접속됩니다.   
오늘 영성의 샘물 좋아하는 시

오늘의 영성의 샘물

 
2021년 3월 20일 토요일 조회수 : 219

♥성모 마리아는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박히셨다.

성모 마리아는 갈바리아 동산에서 그리스도와 함께 십자가에 못박히셨다. 

그분은 아무것도 하지 않았다. 아무 말씀도 하지 않았고 울지도 않았다.

오로지 아드님과 함께 십자가에 못박혔을 뿐이며 임종을 도우셨다.

 

보라, 하느님 앞에 머물러 있으며 그분을 위해 무엇이든 할 준비가 되어 있고

자신을 봉헌하며 그분의 발치에 스스로를 낮출 때 비로소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기도가 완전하게 되는 것을.

말이 필요 없다. 사랑하는 것으로 충분하다.

자신을 봉헌하는 것으로 충분하다. 동요할 것 없다.

마리아는 다른 곳에 있을 수가 없었다.

바로 여기에 당신 사랑이 있기 때문이다.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기도에서

 

*당신 자신을 낮추시어 죽음에 이르기까지,

십자가 죽음에 이르기까지 순종하셨습니다.”(필리피서 2,8)


-------------------------

오늘도 그리스도의 향기가 되세요




 
   
50자 의견


의견달기
 
 
♥소유하지 말고 누려라. [1]
  
2021-07-26
23743 
♥소유지향의 삶과 존재 지향의 삶이란?
  
2021-07-23
359 
♥성체 안에서와 같이 복음 안에 그리스도의 현... [1]
  
2021-07-16
706 
♥미사는 희생제다.
  
2021-07-15
521 
♥보수 칼뱅 파 목사로서 미사는 인간이 범하는...
  
2021-07-09
806 
♥미사가 지상에 있는 천상이라는 개념은 어떤 ... [1]
  
2021-07-06
659 
♥지금 열린 하늘
  
2021-07-02
695 
♥어린양의 만찬인 미사
  
2021-06-29
711 
♥당신의 뜻이라면 고통을 주십시오. 저의 큰 ...
  
2021-06-25
618 
♥십자가를 감사하게 짊어지면, 십자가가 너를 ...
  
2021-06-22
668 
♥정상적 스트레스 상태로 옮아감의 변화의 신호...
  
2021-06-18
821 
♥​운이 좋도록 뇌를 사용하는 방법
  
2021-06-15
665 
♥​하느님께 무조건 감사만 했습니다...
  
2021-06-11
1037 
♥‘감사 합니다’ 하며, 청소로 기적이 일어난...
  
2021-06-09
741 
♥하루에 3000번씩‘감사합니다’하고 말해 보...
  
2021-06-07
797 
♥감사(믿음의 지름 길)하는 가운데 행복이.....
  
2021-06-05
655 
♥자신의 존재를 인정치 않는 사랑-갈등
  
2021-06-04
605 
♥자신에게 머무르며 자신의 참모습과 자기 마음...
  
2021-06-03
672 
♥갈등을 유발하거나 내적 평화를 깨뜨리는 자기...
  
2021-06-02
687 
♥즐거움은 가톨릭 신학에 결코 반가운 존재가 ... [1]
  
2021-06-01
726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메일주소
메일 저장
메일주소
 
성    명
메일주소
���ڰ� �� �Ⱥ��̽ø� Ŭ���ϼ���
위의 글자를 입력해주세요.